본문 바로가기

캠핑9

추석캠핑 ㅡ 영월 리버힐즈 명절캠핑, 바람직하다. 한적하게 조용하게 굿. 2020. 10. 23.
또 작년, 호명산 두레캠핑장 몇주째 나가질 못하니 자꾸 예전 캠핑 되새김하고있다. ㅜㅠ 2020. 9. 10.
2020 여름휴가 - 연곡 솔향기 2020.08.01~04 또 "연곡 솔향기" 무려 3박4일 예약 성공의 쾌거!! 2020. 9. 3.
지난 초여름 연곡솔향기 급작 예약사이트 보다가, 줏어서 강행. 1박뿐이라 간단모드로 가보자 했는데, 와보니 텐트만 간단,, 짐은 그대로. 아니 음식도 아무것도 안 가져옴. 고기만 들고 ㅎㅎㅎ 새로 들인 리치타운 티피텐트... 와 증말 너무 간단. 무엇보다 수납부피가 기존 텐트+타프의 3분의1도 안된다. 연곡은 뭐,, 여전히 사랑이다. 1박이었지만, 충분히 잘 놀고 옴. 왜 인지는 모르겠으나, 마치 1주일은 논거같은 기분이라고. 애들이. ㅎ 2020. 7. 16.
작년 여름 연곡솔향기 그리도 좋다는 연곡 솔향기. 3년전인가, 아직 그 해변에 철조망 있던 시절, 입장료 5천원인가에 캠핑하던 때에도 좋았는데, 한여름 극 성수기에 찾아가도 한갓지고, 해변 초인접 솔밭의 시원함이 감동이었던 그 곳. 지금은 예약전쟁으로 가고싶어도 못가는 그곳. 가. 보. 았. 다. 세시간 여를 달려서 도착하니 배고파 사망직전. 그럴때는 뭐다?? 국밥이 최고. 근처 순대국집에서 배채우고,, 집 짓고 나니 또 배고파. 새로들인 저 요물,, "그리들"에 기똥이 메아리치는 곱창으로 저녁.. 아 글 쓰기 귀찮아. 잘 놀고 잘 먹고,, 연곡하고는 굿바이. 미영이네로. ㅎㅎㅎ 고성 "무미일" 사장님 너무 바쁘심. 가게 내놓고 싶다는 그 곳. 휴가가서 로컬에서 떡볶이 김밥 튀김을 사먹다니. ㅎㅎㅎ 이 돼지들,, 기어코 저걸.. 2020. 7. 3.
[캠핑] 평창 쪽빛하늘 포스팅 없이 페북에만 올리다 보니, 기억도 가물. 작년 캠핑이었는데 급 떠올라서 사진을 찾아 봄. "평창 쪽빛하늘 캠핑장"작년 9월1일 (2017.09.01) 2018. 8. 20.
'2015 여름 in 홍천 개야유원지 밤벌을 갈까 하고 나선 세가족, 개야유원지로. ​​​​​​​​​​ 2015. 8. 22.
영월 2012.05.27 영월쪽은 처음. 왠지 대비샷 같아. 스노픽과 콜맨 웨마. ㅎㅎㅎ 캠핑은, 애나 어른이나 할것없이, 정서에 좋은것 뿐 아니라, 자연치유되는 기분이 들게 해준다. 가족에게도, 개인에게도. 참, 할말 잃게 하는 불. 동시에, 할말 하게 하는 불. 읭?? 그리고! 영월갔으니 절대 지나치면 안돼! 다하누촌!!! 냉동으로 보관가능한 떡갈비 넉넉하게 포장하고, 먹어줘야하는 갈비살~! 아 나의 갈비살,,, 그리고, 츄릅, 육회! 2012. 6. 13.
캠핑이 좋아요, 계곡이 좋아요 ^^* 캠핑에 점점 빠져들고 있; 장바구니에 200 넘어가고 있;; ㅎㅎㅎ 2011. 8. 18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