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aisy's Lifelog 언젠가 내가 두고 온 꿈들이 자라는 그 곳 ♪

blog image

지난번 이사할 때 보니, 책장 뒤쪽이 곰팡이도 많이 슬고 해서 바꿀까 중이긴 했는데, 이걸 보니 확! 땡긴다.
안그래도 책장과 책상 분리형으로 해야지,, 했거등.

간혹 집에서 일할때면, 데탑 땜에 내 놋북은 맨날 식탁서 방황을 하곤 했으니...

이쁘지??

첨엔, 3만얼마?? 하고 화들짝 놀랬다가, 바로 지르려고 클릭해서 들어갔더란. 쿠후후 ^^

http://www.hanssem.com/goods/content.asp?guid=19716&HSCODE=EMAIL_07_07

 

랑구 협의후 구매예정.
단, 책장도 선택해야하고.

ps : 아 근데 2미터 이상을 살까 말까,, 고민.

 

 

댓글 0 개가 달렸습니다.

댓글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