드물게도,
아주 성공적인 어린이 날 이었슴. ^^*

오빠야 축구 구경 가서는,
지가 더 많이 뛰어댕기시는 울 큰 따님; 헐;




그나저나 하남 옛골토성 자주 가야겠다. ^^*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
'번쩍하는 황홀한 순간 > 팔랑팔랑 나들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쩌면, 올해 마지막 캠핑  (0) 2011/11/21
캠핑이 좋아요, 계곡이 좋아요 ^^*  (0) 2011/08/18
어린이 날  (1) 2011/05/06
작품명 [헉]  (4) 2010/04/27
다녀오다  (0) 2010/02/02
더운 나라에서의 크리스마스,,,  (2) 2009/12/24
posted by Daisy